• "나 같은 죄인 살리신…"

    무려 100편이 넘는 포르노 영화에 출연했던 성인 배우가 목사가 돼 새로운 인생을 살게 된 사연이 전해졌다. 최근 미국 ABC뉴스 등 현지언론은 목사로서 또한 아내이자 엄마로서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는 크리스탈 바셋(33)의 사연을 보도했다.

  • '전설의 기타리스트' 

    미국 로큰롤의 개척자인 척 베리(사진)가 18일 세인트루이스 자택에서 별세했다. 향년 91세. 전 세계에서 손꼽히는 로콘롤의 거장인 그는 1955년 데뷔곡 '메이블린'을 비롯해 '조니 B 구드''롤 오버 베토벤'등의 명곡을 남겼다.

  • 1.5세 요리사 레이첼 양 쾌거

    한인 1. 5세 요리사인 레이첼 양(여) 씨가 '요리계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미국 제임스 비어드 상의 '베스트 셰프'부문 최종 후보에 올랐다. 제임스 비어스 재단(www. jamesbeard. org)은 15일 "양 씨와 함께 에도와르도 조던, 케이티 밀라드, 그레그 덴튼, 저스틴 우드워드 등 5명이 제임스 비어드상의 '최우수 요리사'(Best Chef) 후보에 올랐다"며 "최종 우승자는 오는 5월 1일 시카고 리릭 오페라 극장에서 열리는 시상식에서 발표한다"고 밝혔다.

  • "하나였던 그때...그 끈끈함 그립네요"

    "한인들의 공익을 위해 봉사하겠다고 나온 사람들이라면 개인의 잇속을 챙겨서는 안돼요. 초심을 잃고 사익 추구에 빠져들어선 절대 안돼요. ". 한인 1세로는 처음으로 미국 치과면허를 취득하고 치과를 개업해 46년 동안 한인타운 한켠을 묵묵히 지켜오다 은퇴를 앞둔 한 노의사의 일성이다.

  • "9조원 기부하고 임대아파트"…美기부천사 마지막 재산까지 환원

    (서울=연합뉴스) 현경숙 기자 = 35년 동안 9조 원을 익명으로 기부해 '자선사업의 제임스 본드'로 불렸던 찰스 F 피니가 지난해 말 700만 달러(한화 약 83억 원)를 대학에 기부함으로써 마지막 재산의 사회 환원을 마쳤다. 뉴욕타임스는 5일 피니가 모교인 코넬 대학에 학생들의 지역사회 봉사 후원금을 내놓음으로써 전 재산 기부 약속을 지켰다고 보도했다.

  • 패자의 '쓸쓸한 혼밥'

    화장기 없는 얼굴로 식당에서 혼자 밥을 먹는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사진이 4일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작년 12월 28일 뉴욕의 한 호텔에서 찍힌 사진으로 4명이 앉을 수 있는 원탁에 홀로 앉아 무표정한 얼굴로 브런치의 중간에 스마트폰을 하고 있는 모습이 애처로워 보인다.

  • '가장 존경하는 男'  오바마 9년째 1위 

    오바마 대통령이 9년 연속 미국인이 가장 존경하는 남성 1위로 뽑혔다. 여론조사기관 갤럽이 지난 7∼11일 성인 1천28명을 상대로 실시해 28일 공개한 조사 결과, 오바마 대통령은 22%의 지지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은 15%의 지지로 2위에 그쳤으며 프란치스코 교황이 4%, 미 대선에서 아웃사이더 돌풍을 일으킨 '민주적 사회주의자'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이 2%로 각각 뒤를 이었다.

  • "세상은 넓고, 도울 곳은 많아"

    아무리 돈이 많아도 남을 돕는 일이 그리 쉽지는 않다. 더욱이 10년 넘게 한결같이 자선기금을 나누는 것은 "누가 뭐래도 내가 할일"는 '마음과 철학'을 갖고 있기 때문 아닐까. 뱅크오브호프 고석화(사진) 이사장이 운영하는 자선재단인 '고선재단'(Koh Charitable Foundation)이 21일 2016년 자선기금을 받을 비영리 봉사단체들을 선정, 기금을 전달했다.

  • 푸틴'지각의 정치'악습인가 갑질인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15일 일본을 방문하면서 예정된 시간보다 2시간 이상 늦게 도착했다. 이에 대해 아사히신문과 니혼게이자이 등 일본 언론은 "(의도된) 정치적 승강이" "기선을 제압하는 심리 기술" 등으로 분석했다.

  • 존 글렌 전 의원 별세

    미국 최초로 지구궤도를 비행한 우주비행사 출신의 정치인 존 글렌(사진) 전 상원의원이 8일 지병으로 숨졌다. 향년 95세. 글렌은 1962년 2월 20일 미국 최초로 프렌드쉽 7호를 타고 지구 궤도를 3바퀴 도는 기록을 세웠다. 1974년부터 1999년까지 미 오하이오주 연방 상원 의원(민주당)을 지냈으며 1998년에는 77세 나이에 디스커버리 호에 탑승해 최연로 우주인 기록을 세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