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심은진이 악플러에 대한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심은진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신과 김기덕 감독이 은밀한 사이라는 한 네티즌의 댓글을 캡처해 게재했다.

그러면서 그는 "웬만하면 이런 글 안 올리려고 했는데 수개월 동안 계정을 바꿔가며 말도 안 되는 태그나 댓글로 사람의 인내심을 시험한다"면서 "친한 동료 동생에 이어 저의 명예훼손과 허위사실 유포도 겁 없이 하고 있다"며 계속된 악성 댓글에 의한 피해를 밝혔다.

이어 "이제는 가만히 있을 수 없다. 더욱 강하게 대처하겠다"면서 "사람 잘못 골랐다. 이제 봐주는 것 따위, 합의 따윈 없음을 알려드린다"며 강경 대응을 시사했다.

한편, 심은진은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에서 서명선 역을 맡아 출연 중이다.

beom2@sportsseoul.com

사진 l 최승섭기자thunder@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