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인경 짜릿한 뒤집기 V6

    김인경(29)이 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총상금 160만 달러)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하며 시즌 두 번째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김인경은 23일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클럽(파 71)에서 열린 마지막 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8개를 낚아내는 환상의 라운드를 펼치며 8언더파 63타를 쳐 합계 21언더파 263타로 준우승한 렉시 톰슨을 4타 차로 여유있게 따돌렸다.

  • 스피스 '3번째 메이저' 환호

    세계랭킹 3위 조던 스피스가 마침내 세 번째 메이저 우승컵을 수집했다. 첫날 공동선두로 시작해 끝까지 1위를 지킨 '와이어 투 와이어'이다. 스피스는 23일 영국 사우스포트의 로열 버크데일(파70)에서 벌어진 제146회 디 오픈(총상금 1025만 달러) 마지막 라운드에서 1타를 더 줄여 합계 12언더파 268타로 3타 차 우승을 완성했다.

  • 이겼지만… 커쇼 "악 허리"

    LA 다저스가 선발 클레이튼 커쇼의 조기강판, 마무리 켄리 잰슨의 블론세이브에도 불구하고 승리를 거뒀다. 다저스는 23일 다저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7시즌 메이저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홈 4연전 마지막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5-4로 승리했다.

  • 김현수 후반기 첫 선발 1안타 1타점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김현수(29)가 후반기 첫 선발 출전 경기에서 타점과 안타를 기록하며 활약했다. 김현수는 23일 오리올 파크 앳 캠든야즈에서 벌어진 2017시즌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경기에 8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 '이번엔 김인경' LPGA 마라톤 클래식 우승

    김인경(29)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총상금 160만달러)에서 우승했다. 김인경은 23일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클럽(파71·6476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만 8개를 몰아쳐 8언더파 63타를 기록, 최종합계 21언더파 263타로 2위 렉시 톰프슨(미국)을 4타 차로 따돌리며 우승했다.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맨체스터 더비 승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역사상 처음으로 해외에서 열린 맨체스터 더비에서 승리를 거뒀다. 맨유는 20일 텍사스주 휴스턴의 NRG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 경기에서 로멜루 루카쿠와 마커스 래시퍼드의 득점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 '부상' 김병만 측 "신경손상 없다. 현지서 수술 후 입국 예정"

    김병만이 팀훈련중 부상을 당했다. 김병만의 소속사인 SM C&C는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김병만 씨가 지난 20일(현지시각) 미국에서 국내 스카이 다이빙 국가대표 세계대회준비를 위해 탠덤 자격증을 취득 후, 팀 훈련을 받던 중 급변하는 바람 방향으로 인해 랜딩 시 부상을 당했습니다”고 밝혔다.

  • "전세계가 충격에 빠졌다"...美록밴드 '린킨파크' 보컬 사망

    전설이 사라졌다. 미국의 세계적인 록밴드 ‘린킨파크’(LINKIN PARK)의 보컬 체스터 베닝턴(41)이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고 미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검시소가 20일(현지시간) 이 같은 사실을 밝힌 가운데, 미 연예매체 TMZ는 베닝턴이 LA 카운티 팔로스 버디스 에스테이츠에 있는 자택에서 목을 매 자살했다고 보도했다.

  • 황하나, 연이은 구설수에 박유천에게 이별 통보

    그룹 JYJ 박유천의 새로운 피앙세 황하나 씨가 최근 박유천에게 이별을 통보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한 매체는 오늘(21일) 이 같은 사실을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황 씨의 측근은 "최근 두 사람이 각종 루머와 논란에 휩싸이면서 황 씨가 많이 힘들어 하고 있다"고 말했다.

  • 김정민, SNS에 2차 심경 고백…첫 공판일은 오는 8월 16일

    배우 김정민이 커피스미스의 대표인 손 씨와 법적 공방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자신의 SNS에 2차 심경 고백을 했다. 이와 함께 이번 사건과 관련된 공판이 언제 열릴지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 18단독에 따르면 오는 8월 16일 손 씨의 공갈·공갈미수 혐의에 대한 첫 번째 공판이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