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가장 초보자에게 친숙한 LoL 챔피언은 어떤 것입니까?

    League of Legends 는 도전적인 게임으로 알려져 있지만 진입점이 좋다. 그것은 동료 MOBA 타이틀인 도타2에 비해 플레이하기 쉬운 게임으로 알려져 있다. Riot Games 타이틀은 MOBA 장르의 얼굴로 여겨지며 초보자 친화적이기 때문에 이 게임에는 주로 새로운 플레이어가 도입된다.

  • What are the most beginner-friendly LoL champions?

    League of Legends is known to be a challenging game but it has a good entry point. It is known as an easier game to play compared to its fellow MOBA title, Dota 2. The Riot Games title is considered the face of the MOBA genre and it is also beginner-friendly which is why new players are mostly introduced in this game.

  • '황선우 맞수' 포포비치, 13년 묵은 자유형 100m 세계기록 경신

    황선우(19ㄱ강원도청)의 맞수인 루마니아 수영의 기대주 다비드 포포비치(18)가 13년 묵은 남자 자유형 100m 세계 기록을 새로 썼다. 포포비치는 13일 이탈리아 로마의 포로 이탈리코에서 열린 2022 유럽수영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100m 결승에서 46초86의 세계 신기록으로 우승했다.

  • 김아림, LPGA 투어 북아일랜드 대회 공동 18위…이미향 22위

    김아림(27·사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ISPS 한다 월드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50만 달러)을 공동 18위로 마쳤다.  김아림은 14일(현지시간) 영국 북아일랜드 앤트림의 갤곰 캐슬 골프클럽(파73ㄱ6천621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이글 하나와 버디 3개, 보기 3개를 묶어 2언더파 71타를 쳤다.

  • 아무리 '충격패'라지만 뿔난 호날두, 이번엔 '팬 패싱'으로 논란

    충격패에 이어 팬 패싱이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3일 영국 브렌트퍼드 커뮤니티에서 열린 2022~2023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브렌트퍼드와 2라운드 경기에서 0-4 완패를 당했다.  전반 35분까지 무려 네 골을 허용하는 최악의 경기였다.

  • 임성재, PGA 투어 PO 1차전 12위…잴러토리스, 생애 첫 우승

    임성재(24)가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아쉽게 '톱10' 진입에 실패했다. 임성재는 14일 미국 테네시주 멤피스의 TPC 사우스 윈드(파70)에서 열린 PGA 투어 페덱스 세인트주드 챔피언십(총상금 1천500만달러) 최종 라운드에서 1언더파 69타를 쳤다.

  • 이재성, 개막 2경기 연속 선발…마인츠는 베를린과 무승부

     독일 프로축구 마인츠에서 활약하는 미드필더 이재성(30·사진)이 2022-2023시즌 분데스리가 개막 이후 2경기 연속 선발 출전하며 팀 내 입지를 다져갔다.  이재성은 13일 독일 마인츠의 메바 아레나에서 열린 우니온 베를린과의 2022-2023 분데스리가 2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65분을 뛰고 0-0의 균형이 이어지던 후반 20분 안젤로 풀기니와 교체됐다.

  • 할리우드 배우 앤 헤이시 교통사고 1주일만에 사망

    교통사고로 뇌사 판정을 받은 할리우드 배우 앤 헤이시(사진)가 결국 사망했다. 향년 53세. 13일 CNN 보도에 따르면 앤 헤이시 측은 헤이시의 사망을 공식 발표했다. 현재 그는 법적으로 사망 상태이지만, 장기 기증을 위해 생명 유지 치료를 받고 있다.

  • 中 재데뷔 앞둔 제시카, 확 달라진 스타일..걸그룹 센터 비주얼

    가수 제시카가 색다른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11일 제시카는 자신의 SNS에 화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제시카는 골드빛 전신 원피스를 입은 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짙은 눈썹과 레드 립을 포인트로 고혹적인 아름다움을 뽐냈다.

  • '추남' 야마사토 료타와 결혼한 아오이 유우 득녀...딸 누구 닮았을까?

    일본 배우 아오이 유우가 결혼 3년만에 엄마가 됐다. 아오이 유우의 남편이자 개그맨 야마사토 료타는 10일 TBS 라디오 ‘수요 JUNK’에 출연해 아오이 유우의 출산 소식을 전했다. 그는 “딸이 태어났다. 너무 귀엽다. 아내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

  • "아직 청소년인데…" 데뷔 동시에 악플과 전쟁 선포한 K팝

    “아직 보호받아야 할 청소년인데…악플의 수준이 차마 입에 담기도 어렵다. ”. 많은 스타들이 악플로 인한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한류를 이끌고 있는 아이돌들은 어린 나이부터 악의적 비방, 인신공격, 성희롱, 명예훼손 등에 상시 노출돼 있다.

  • '미생' 장그래 벗고 '비상선언'의 광인으로 변신한 임시완

    송강호, 이병헌, 전도연…톱스타들이 즐비한 영화 ‘비상선언’에서 가장 주목받은 배우는 단연 임시완이다. 드라마 ‘미생’의 장그래, 영화 ‘변호인’의 국밥집 청년 진우 등을 통해 맑고 선한 이미지로 각인된 그는 ‘비상선언’에서 수많은 이들의 목숨을 앗아가기 위해 밀폐된 기내에 치명적인 바이러스를 퍼뜨리는 류진석 역으로 관객의 시선을 집중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