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우메켄의 건강백세  

먹는게 바로 건강이다

곧 설이다. 아무래도 연초엔 저런 모임이나 파티도 많다. 과음, 과식은 물론이고 수면부족이나 규칙적으로 운동하던 사람들의 생활리듬마저 쉽게 흐트러지고 피곤해지기 쉬운 유혹의 계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