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 美 'AI 수혜주' 옥석 가리기 시작됐나…상당수 올해 주가 하락

    (서울=연합뉴스) 임상수 기자 = 지난해 인공지능(AI) 열풍에 힘입어 급등세를 보였던 AI 테마주 가운데 상당 종목의 주가가 올해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에서는 이에 대해 AI 수혜주라고 주장하는 기업들에 대한 '옥석 가리기'가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있다.

  • 올해에만 2조 달러 육박

    미국 정부의 재정 적자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지난달에만 재정 적자가 3470억 달러 증가했으며 미국 의회예산처(CBO)가 지난 2월에 전망한 1조5천억달러 보다 27% 늘어난 것이다. CBO는 18일 발표한 '2024∼2034 예산·경제 전망 업데이트'에서 올해 재정적자 규모를 1조9천억달러로 추산했다.

  • AI 대장주' 엔비디아 드디어 '킹비디아' 됐다

    올 들어 181. 5% … 월가 목표치 상향. 1993년 3D 비디오 게임을 구동하는 컴퓨터 그래픽처리장치(GPU) 제조 회사로 출발했던 엔비디아가 생성형 인공지능(AI) 열풍을 타고 시가 총액 세계 1위 기업에 등극했다. 엔비디아는 지난 18일 뉴욕증시에서 3% 넘게 오르면서 3.

  • 맥도널드 야심작 'AI 주문' 퇴출

     맥도날드가 IBM과 손잡고 야심차게 도입했던 '드라이브스루 인공지능(AI) 주문' 서비스를 접기로 했다. 주문 오류가 잦은 데다 결국 직원이 개입해야 하는 일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식품산업 전문매체 레스토랑 비즈니스는 17일 "2021년 10월 맥도날드 드라이브스루 매장 100여 곳에 도입했던 AI 주문 서비스를 다음달 26일 종료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 펀드매니저, 美증시 낙관론 팽배…"2021년 11월 이후 최강"

    (서울=연합뉴스) 김기성 기자 = 글로벌 펀드 매니저들의 투자 심리가 2021년 11월 이후 가장 강세라고 할 정도로 올해 중반 미국 뉴욕 증시에 대한 낙관론이 팽배하다. 이들은 경기침체를 거의 예상하지 않고 있으며, 주식에서도 대형 기술주 그룹인 '매그니피센트 7'(Magnificent Seven)에 많이 투자하고 있다.

  • "보잉, 규제 당국 눈 피하려 '부적합' 737 맥스 부품 숨겨"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운항 중 기체 일부가 떨어져 나가는 등 항공기의 안전 문제가 잇달아 불거진 미국 보잉사가 당국의 눈을 피하기 위해 문제가 있는 부품을 숨겼다는 내부 고발자의 증언이 미 의회 상원 보고서를 통해 확인됐다고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 CNN 방송 등 외신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 연준 인사들, '신중론' 합창…"금리 인하에 추가 증거 필요"

    (서울=연합뉴스) 임상수 기자 =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인사들이 최근 발표되는 각종 지표가 고무적이지만 금리를 인하하기 전에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현상)이 냉각되고 있음을 나타내는 추가 증거가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 넷플릭스 "美서 체험매장 2곳 개장…오징어게임 연중 참여 가능"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임미나 특파원 =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가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 속 게임 등을 팬들이 직접 즐길 수 있게 하는 대규모 체험형 매장 2곳을 미국에서 연다고 18일(현지시간) 밝혔다. 회사 측은 "넷플릭스에서 가장 사랑받는 작품을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는 체험형 엔터테인먼트 공간인 '넷플릭스 하우스'가 곧 문을 연다"며 "이곳을 통해 팬들의 꿈이 현실이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 금을 선호하는 중앙은행들…신흥국 이어 선진국들도 매수 행렬

    (서울=연합뉴스) 주종국 기자 = 신흥국들에 이어 선진국 중앙은행들도 금 보유를 늘리려 하고 있다. 대신에 달러화 보유는 줄이는 추세다. 18일(현지시간) 산업 진흥단체 세계금협회(WGC)의 연례 설문조사에 따르면 선진국 중앙은행의 60% 가까이가 향후 5년 동안 자산보유고에서 금이 차지하는 비중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 'AI 시대 총아' 엔비디아, 세계 최고 기업 등극…상승 어디까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임미나 특파원 = 인공지능(AI) 칩 시장을 지배하고 있는 미국 기업 엔비디아가 생성형 AI 붐을 타고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기업'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몇 년 전만 해도 주로 게임을 즐기는 사람들 사이에서나 알려져 있던 컴퓨터 부품 회사가 이제는 전 세계 증권 시장에서 빼놓고 얘기할 수 없는 회사가 된 것이다.